제임스본드의 Love&Live

JMHBMJ.egloos.com

포토로그



자기 머리 속에 박혀있는 영화 대사. 오늘의 첩보성과


[바톤]자기 머리속에 박힌 영화 속 대사
-미즈님 이글루

자기가 본 영화 중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대사를 적으면 됩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1. 007 전 시리즈

"Bond. JamesBond" ("본드. 제임스본드.")
"A Martini. Shaken, not stirred." ("보드카 마티니. 젓지 말고, 흔들어서.")

이 대사야 007 시리즈의 단골 대사.

2. 쇼생크탈줄

Brooks Was Here (브룩스가 여기 있었다)
ㄴSo Was Red (레드도 여기 있었다)

대사라기 보단 두 죄수가 가석방되고나서 대들보에 새긴 글이죠.
둘의 차이라면 브룩스는 진심으로 있어야 할 곳을 찾지 못해 결국 자살했고,
레드는 앤디의 편지를 통해 결국 자기 갈 곳을 찾아 갔다는 것이죠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바톤을 받을 사람은 누구나 환영합니다.




핑백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
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(화이트)

140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1
9
166175